본문 바로가기
여행/자전거와함께

자전거로 돌아본 성남팔경, 탄천 벚꽃 라이딩

by 허머니 hermoney 2016. 5. 27.

안녕하세요 즈질엔진 (-_-) 허머니 입니다.

초기화된 엔진을 다시 살려보고자 발버둥 치던 봄.

그 꽃피던 봄날의 라이딩 이야기 입니다.

봄시즌의 탄천의 모습을 주로 담아보았어요.

 

기왕 벚꽃 라이딩하는거 혼자 타기 뭐해서 멀리에 사는

회대장도 불렀는데요.

자전거 없다고 하면서 싫어했는데 

(저랑 자전거 타는걸 싫어함 -_- 가볍게 타면 좋은데 매번 너무 과하게 많이 탄다고..-_-)

제가 억지로 자전거 까지 빌려주면서 겨우 동행하게 되었습니다.

(아 진짜 자전거 타기 싫어하는 사람 자전거 타게 만들기 힘드네요.

몸에서 아주 사리 나오는줄 -_-)

먹는걸로 꼬십니다. 맛있는거 먹자~

 

첫번째 목표는 봄이 될때마다 꼭 한번씩 찾아가는 그곳.

성남팔경중 하나인 중앙공원 입니다.

 

만개한 상태는 아니였지만

 

지나가던 사람들의 발걸음을 멈추게 하는데 충분했지요.

 

 

행인들 모두 #벛꽃 #셀카  (-_-)

 

꽃피는 계절답게 여기저기에서도 

 

 알흠다운 모습들 *-_-*

 

 

근처 어린이집 아이들도 전부 이곳으로 소풍

 

자전거 도로 위쪽 공원길은 이런 모습입니다.

 

이제 정자동 쪽으로 출발.

목표는 죽전역 부근의 식당 입니다.

 

잠시 휴식'ㅁ'

 

미금역 부근의 탄천 자전거도로.

요 부근 뷰가 꽤 좋죠'ㅁ'

 

이쪽도 전부 벚꽃나무 구간으로 기억하는데 이쪽은 아직 꽃피기 전이였어요.

아직 여긴 꽃도 안 피었네..하면서도

환하게 피어난 벚꽃들은 워낙 금새 지니까

한꺼번에 다 피고 훅 지는것보단 낫겠다 싶은 생각도 들었습니다

 

죽전까지는 아직 한참 남았는데

회대장이 배고파서 쓰러질거같다고

맛집은 무슨 맛집이냐 그냥 아무거나 빨리 먹자합니다.

 

그래서 결국 중간에 자전거도로를 빠져나왔죠. =_=

 

점심은 가까이에 있던 순대국집으로 -ㅁ-;

 

 

그리고 다시 죽전으로 !

라이딩을 이어가려했으나 힘들다는 회대장의 말에 따라

되돌아가기로 했습니다.

 

짧은 라이딩에 아쉬운 마음도 있었으나

겨울내내 쉬다가 타려니 궁뎅이도 아프고

저도  이날은 이만큼만 타고 말자 싶긴했기에

회대장의 제안이 내심 반가웠죠 -_-

 

자전거도로 옆에 있던 정자를 발견하고

 

(또-_-) 잠시 휴식

 

회대장 바로 쓰러집니다.

이 여자는 무슨 자전거만 조금 타면 쓰러지네요 -_-

 

회대장을 바라보며

"자전거동호회에 가면 나보다도 훨씬 자전거를 잘 타는 멋진 여자라이더들이 많아

이 정도타고 지친단 말인가!!"

라고 하니.

 

"아...그래?

그럼 지치지 않고 자전거 타는 여자라이더 만나면 되겠네.

만나러 가믄 되겄네" 랍니다 -_-

음 생각해보니 이부분은 저의 말실수 인정-_-;;;;;;

좋은봄날에 괜한 입방정으로 분위기가 잠시 초겨울분위기

 

그리고 또 복귀 라이딩

 

정자역을 지나 중앙공원앞에서

 

만개한 벚꽃무리를 발견 +_+

 

파킹하구요.

 

남들은 벚꽃놀이에 돗자리깔고 사진찍으면 멋져보이던데 저는 뭔가 노숙자의 느낌이 -_-

 

다시 은박돗자리를 깔고 쉬었습니다. (이 3000원짜리 돗자리는 완전 본전 뽑은듯 -ㅁ-)

 

누워서 딩굴딩굴.

꽃구경하다가

 

사진찍다가 그러면서 보냈죠.

 

(지금 생각해보면 치킨이라도 배달시켜먹는건데'ㅁ')

 

워낙 라이딩 거리대비

쉬는 시간이 많아 자전거 연습은 별로 되진않았지만

꽃놀이 측면에서 보면 꽤 멋진 날이였던걸로 기억합니다.

 

자전거를 타면 꼭 힘들어죽을때까지 타게 되는데

조금은 여유있게 타는법을 배우게 된게 아닌가싶구요.

워낙 자전거를 많이 못타서 그런지 엉덩이가 다시 살아나서 (-_-)

새롭게 안장통으로 고생하기도 했지요.

 

5월인데 벌써 여름날씨가 되버려서

얼마전 꽃놀이가 아득하게 느껴지네요

이날 샤방샤방 꽃놀이 라이딩을시작으로

저는 얼마전엔 장거리 라이딩도 다녀왔는데요

사진정리하다가 그날의 사진 몇장 발견해서

남기고 싶은마음에 올려봅니다

 

 

뜨거워진 날씨에 여름이 성큼성큼 온듯 합니다

짧은 봄은 지나가버렸지만

내년에도 봄은 오니까요

벚꽃은 내년봄에 또 볼수 있겠죠'ㅁ'

 

이 장소를 Daum지도에서 확인해보세요.
경기 성남시 분당구 수내3동 65-66 | 중앙공원
도움말 Daum 지도

댓글17

  • 차차 2016.05.27 11:23

    별명만 보면 회대장이실줄 알았는데 실물이 훨씬 이쁘시네요!
    답글

  • 누둥이 2016.05.27 17:53

    헐!! 회대장님!! 이렇게 공개되는건가용?? 너무 아름다우세요~~ 피부도 하얗고,, 몸매도 예쁘시공~
    별명을 회대장 말고 다른 어여쁜 별명으로 바꿔주실 것을 건의합니다!!!!!
    답글

  • 의장님 2016.05.28 10:48

    가열차게 라이딩하는 분들도 나름 좋으시겠지만
    꽃피고 날씨 좋을땐 가볍게 라이딩하면서 쉬는것도 좋을거같아요
    산책하다가
    허머니님처럼 자리펴고 쉬고 있는 라이더들이나 커플들 보면
    보기좋더라구요
    회대장님은
    별명하고는 전혀 다른 느낌의 스타일이시네요
    별명만 들어서는 성격괄괄한 대장부스타일이신가했거든요

    답글

  • 버터곰 2016.05.28 12:50

    저도 세그웨이 따위는 때려치우고 라이딩을 해볼까 하는데 ㅎ_ㅎ

    허머니님의 말실수는... 사망하지 않으신게 다행이실듯요 ㅠㅠ
    답글

  • BlogIcon 자취만세 2016.05.28 13:01

    앞모습은 더 예쁘시네요! :) 자전거도 엉덩이에 굳은살 박일때까지 타는거군요. 뭐든 제대로 할려면 몸에 티가 나는건가보네요. 저도 다시 도전입니다. 그런 생각이 드네요...20대엔 전문분야 공부 30대엔 일에 몰두 40대에 비로소 기반위의 여유...제가 다소 느린거란 생각도 들지만 뭐 괜찮습니다
    답글

    • 초기에는 확실히 다리보다 안장통이 큰 문제가 되는거같아요.
      적응되었다 싶어도 몇달 쉬면 통증이 또 돌아오더라는 T_T

      (저는 20대에는 공부 일 철야작업, 30대에는 일일일 하다가...
      조금 자리를 잡는가 싶었는데
      다른길로 빠져서 다시 고생하는 느낌입니다 으하하 T_T)

  • 마포구헌댁 2016.05.28 13:19

    누워서 저런 가녀림을 유지하시다니 아줌마는 부럽습니다용 ㅎㅎ
    글읽다가 "자전거동호회에 가면.."으로 시작하는 부분을 읽고 냉기류를 예감했습니다 ㅋㅋ

    답글

  • Favicon of https://charlotte5.tistory.com BlogIcon Sophia5 2016.05.28 22:51 신고

    꽃놀이 다시 가고 싶어지는 사진들이네요 ㅎ
    답글

  • Favicon of https://xzzzg.tistory.com BlogIcon 中國日記 2016.05.30 11:09 신고

    이 글이
    http://hermoney.tistory.com/1872
    우땅아이스크림이
    http://hermoney.tistory.com/1896

    중간에 24개는 어디간거에요? ㅋㅋ 짱박아놓은거 너무 많으심영 ㅋㅋㅋ
    답글

    • Favicon of https://xzzzg.tistory.com BlogIcon 中國日記 2016.05.30 11:10 신고

      우와 반칙~~~
      타오바오 뽐뿌질할 때 타오바오 URL 넣으니까 댓글 안되더니 ㅋㅋㅋㅋㅋㅋ
      티스토리 링크는 되는구만요? 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

    • 으잌ㅋㅋㅋ 그런가요?
      타오바오는 뽐뿌로 위험한곳으로 티스토리에서 등록이되었나 봅니다 ㅋㅋㅋ

      (저도 댓글을 보고 글번호 중간에 뭐가 많이 있을까하고 찾아봤는데 딱히 뭐가 없네요 T_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