좀 이른 휴가를 다녀왔습니다.
시간당으로는 5일인데 왜인지 엄청 오랫만에 온듯한 기분이군요^^

이번에도 역시 자전거를 타고 가려고했는데  제주도가 마침 장마에다가 예상강우량이 하루 150mm로 되어있어서...
올레길을 걸어보기로하고 걸어갔어요^^

올레길표시참 많이봤습니다^^


자전거근육과 걷는근육은 전혀다른건지   게다가 하필 여름휴가기간 5일중 4일이 거의 하루죙일 이 비가오더군요.
그래도 몸은 좀 고됐지만 참잘다녀왔다는생각이듭니다.

나름뭐..비가오니까.. 덕분에 시원하기도하고... -ㅅ-   뭔가 조금 안개끼고 흐릿한 풍경도.. 나..나름..-_- 묘한기분도 들고...
차라리 비가와서 다행인거같기도하구요..... 


단지...   돌아오고나니 밀린업무들이 있어 돌아온지 하루가 지났는데도 정신을 차릴수가없네요 히히
그나마 팀원들이 저 휴가간동안 일을 너무 잘해줘서 (물론 저를위한건 아니겠지만 -ㅁ-)    다행히..오늘 경과 보고할때 말할거리라도있었습니다 (...휴우우우우우우...)


제가 젤열심히 많이 해야하는입장인데  팀원들한테도 미안하고....
포스팅도 못하고 댓글확인도 못했는데 그동안 달아주신 댓글을보니.. 블로그 와주시는분들께도 역시 미안하고...
에..그렇네요...^-^  


주말에 출근을 해서 진도좀 뺄려고했더니만  왠일인지 주말에 사무실이 뭔가공사를 한다고  못들어간다고하네요....   할렐루야!
(요새 이상하게 운이좋아요 호호홋 ... 생각해보니 일정내 끝내야하는 일의 절대양은 여전히 그대로라.. 점점 압축되는느낌이지만..-_- )


역시나 올레길표시... 하도 표시가 잘되어있다보니  길가다 이런표시가 눈에 안보이면 불안하더군요.

어째 나이들수록 여기저기 신세지고만 사는거같은이기분은 뭘까요 ㅎㅎ....-ㅅ-
다행인지 이번주말은 별약속이 없어서 그냥 조신히 집에서좀 푹쉴려구요.

남겨주신댓글 읽어보면서 (저에겐 이게 즐기는 시간이라지요 호홋)    침대에서 막 딩굴딩굴할려고합니다^^





비가 계속 오느라 하늘이 좋지못해서 그런지 바다색이 생각보다는 검더군요^^.


경치가 좋아서그런지  막찍어도 왠지 평소찍은사진보다는 더잘나오는기분도 듭니다.
제가 예전부터 좋아하는곳중에 하나에요 협재해수욕장근처 비앙도 보이는곳..^^


잠은 죄다 도미트리형식의 게스트하우스에서 잣습니다.
모르는사람들과 섞여자려니 조금은 불편하고  대신 이렇게 여행하는사람들과 한잔하면서 얘기할수가있으니 조금더 즐겁고.. 그렇더군요^^



예전에 몇번 왔을때에도 느꼈지만 혼자오시는분들도 많더군요.
묘하게 혼자오는사람은 여자들이 압도적으로 많았습니다.

남자분들은 대체로 커플아님 그룹으로 오더군요..


혼자서 자기 덩치만한 배낭매고 척척걸어다니는 여자분을 보니  참멋져보이더군요.
여행이 완전 제스타일이던...


비도오고 안개도 많이껴서 날씨가 아쉽긴했지만 그게 또 묘한 풍경이 나와서그런지..
비오는날이 오히려 날이 좋을때보다 좋은점도있는거같아요.


비가와서 그런지 산위에서 딸랑 혼자  안개를 해치면서 가던게 참 기억에 남습니다.
현실감이 약간 안느껴지는 뭔가 몽롱하기도했었던...



그러다 갑자기 방목하는 말과 마주치고  놀라고 그랬는데  저같은 사람을 많이봤는지  말은 별로 신경도 안쓰더군요-ㅅ-


저는 뭔가 인위적인  풍경들은 별로였는데 여긴괜찮더군요... 무인카페  5월의 꽃

오설록녹차밭은... 밀림을 헤매다가 발견하던곳이라서 이쁘다는 느낌보다는  아..이제 밥을 먹을수있겠구나 하는 방가움이 컷습니다

혼자가 참 자유롭고 생각정리하기좋았지만 그래도 저렇게 둘이서온사람들이 부러울떄도 있더라구요^^








뭔가 꽃이나 식물들도 많더군요. 기후가 서울과는 달라서인지 낯설은 것들도 많이 보였습니다.



다행히 휴가마지막날 비가 그쳐서   호우떄문에 입산금지되었던 한라산도 올라가볼수있었습니다.


등산은 완전초보인데 정상에가보고나서  이맛에 하는구나싶더군요.
물론 내려오는길에는 완전 지쳐서 등산화 팔아버려야지했습니다 -ㅅ-;

한라산을 안간다면..  그래도 올레길중간에 오름이나 그런길들이 있다보니...
트래킹화가 젤적당한 신발인거같아요.
 

정말 좋았긴한데..... 6월에 여름휴가를 다녀오니 이제 남들놀러갈떄 일해야하는군요 으하하하핫-ㅁ-)
뭐 아직 휴가가 2일남았으니 9월말쯤에는 또 떠날수있을듯..^^

걸어다니다보니 느려서.. 많은곳을 볼순없었지만  차를탈때보다 조금더 깊게볼수있었다고생각하고있습니다.
이번에 아직 휴가지가 정해지지않으신분들께 제주도 추천합니다^^
저작자 표시
신고
이 장소를 Daum지도에서 확인해보세요.
제주 제주시 용담2동 | 제주국제공항
도움말 Daum 지도

카카오스토리로 허머니의 글을 구독하기  => https://story.kakao.com/ch/hermoney

허머니와 페이스북친구 맺기  => https://www.facebook.com/lovppou

허머니의 요리 모음  => https://www.facebook.com/hermoneypage/

허머니 인스타그램  => https://www.instagram.com/hermoney_me/









Posted by 허머니 hermoney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이전 댓글 더보기
  2. Favicon of http://jazz0525.tistory.com BlogIcon 자 운 영 2010.07.03 22:50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ㅎㅎ저도 처녀 시절 성산포에 혼자 자주 갔어요 ㅎㅎㅎ
    윤설희 성산포 시리즈물 땀시 ㅎㅎ^ 물론 이생강님 시지만요^

  3. Favicon of http://slds2.tistory.com BlogIcon ★입질의 추억★ 2010.07.03 23:22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흐린날도 충분히 멋진 곳이네요 ^^*~ 주말 잘 보내세요

  4. Favicon of http://oasis0924.tistory.com BlogIcon 해피선샤인 2010.07.04 08:45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우와~ 올레길.. 저는 휴가로 제주도 가 본 일이 없어서 올레길은 꿈도 못 꾸는데..ㅠ.ㅠ
    비와 함께였다지만 그래두 좋으셨겠어요~

  5. Favicon of http://raonyss.tistory.com BlogIcon 라오니스 2010.07.04 11:57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비가 와서 고생은 하셨겠지만... 분위기는 더욱 살아납니다... ㅎㅎ
    제주도의 멋진 풍경이.. 마음을 흔들어 놓네요.. ^^

  6. 혼자사는여자 2010.07.04 14:28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여행 좋아하시는 분들은 등산화 안 사죠. 보통 다목적운동화인 트레킹화나 런닝화 사서 신어요.
    저도 두어해 전에 제주도 갔을 때 태풍이 와서 미치는줄 알았다죠.
    전, 부산- 진주- 하동- 구레- 광주 - 목포- 우도- 목포- 제주도.. 이런식으로 아랫지방 쭉 훑어보다가 목포에서 배타고 갔었어요. 일주일쯤 시간 될 때 이런 식으로 아래지역 보다가 목포로 넘어가서 배타고 가는 것도 재미있어요. 5시간 정도면 제주도 도착하더라고요.

    • Favicon of http://hermoney.tistory.com BlogIcon 허머니 hermoney 2010.07.17 16:16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등산도 해보고싶어서 겸사겸사 삿는데 정말 길걸을때에는 무겁더라구요.

      이거원 자전거만 탓지 걷는건 영초보입니다^^

      목포에서 배로 제주도 2번가봤는데 그거도 디게 즐겁더군요^^

      시간은 항상 모자라고.. 가보고싶은곳은 늘어나고..이거참 큰일입니다

  7. Favicon of http://blog.naver.com/winston789 BlogIcon 까르르 2010.07.04 17:26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잘 다녀오셨군요. ^^

    혼자 여행은 아직 엄두를 못내는데
    여자분들이 더 많다는 얘기에 갸우뚱~ ? 하기도 했어요.
    제가 넘 용기가 없는 듯... ㅋ
    제 휴가는 8월 초라 어딜가도 사람많고 길밀리는 최적(?)의 여행이 될 것 같습니다. ㅋㅋ
    지도펴놓고 아직도 고민중이랍니다.

    암튼 글 잘 읽고 갑니다.

  8. Favicon of http://susemi99.tistory.com BlogIcon 쎄미 2010.07.04 21:16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게스트하우스에서 만났다가, 서울와서 다시 만나면 좀 어색하다고 하네요 ㅋㅋㅋ

  9. 서울 자취생 2010.07.05 10:37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역시 제주도 사진은 언제봐도 설레이게 하는 곳.
    얼른 얼른 포스팅을!! ㅋㅋ
    난 주말에 강원도 삼척 덕풍계곡 다녀왔는데 오지라 그런지 완전 멋짐.
    멋진만큼 절벽이 날 위협했지만 ㅋㅋㅋ

  10. Favicon of http://projob.tistory.com BlogIcon 정도영 2010.07.05 10:59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태어나서 40년이 넘도록 제주도는 아직 한번도 못가봤다는..........
    부럽습니다. 좋은 휴가 보내신듯...^^;

  11. Favicon of http://yureka01.tistory.com BlogIcon 유 레 카 2010.07.05 11:48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아궁..사진보면 바로 제주도 올레길 걸어줘야하겠는데 말입니다......

  12. 포비네 2010.07.05 11:52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이번 사진 좋아~~

  13. 후아 2010.07.05 19:34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와..똑닥이 가져가신거 아닌가요?
    사진 너-무 멋집니다!
    덕분에 저도 나홀로 제주여행 가보고 싶네요.

  14. Favicon of http://yatzzang.tistory.com BlogIcon 꿈줌마 2010.07.06 00:09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어우~ 뒷태가 아주... 좋구만유 -ㅁ-;
    장딴지가 .. 하악 *-_-*

  15. 어려운 사람 2010.07.06 08:10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허머니님~
    제주도 같다 오셨네요~
    멋진 사진들이에요 올레~

    전 요즘 좋아하는 사람이 생겼어요. 여태껏 댓글에 허머니님의 솔로 한탄을 동감했던 제가
    이제 감히 벗어나려 해요.~
    물론 아직 저 혼자만의 마음이지만...음...
    가슴이 설렙니다. 앞서가는 상상이지만 잘 된다면 그 사람과 같이 올레길을 걸어보고 싶네요.
    아... 잘 안되면 그땐 허머니님이랑 위로주라도 한잔 해야 되나... 생각중입니다.

    • Favicon of http://hermoney.tistory.com BlogIcon 허머니 hermoney 2010.07.19 09:19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너무 축하해요^^
      (....아니 사실은.. 배신..배신자..배신자...)

      저는 모랄까 후회없이 살아갈려고 생각을 많이 바꿧어요
      안될때가 대부분인데 가슴에 미련은 좀 덜하더군요

      잘안되면 위로주나 해요 분당오세요 ㅎㅎ

      아니다 잘안된다는생각하지말고 앞으로 전진!!

  16. Favicon of http://blog.naver.com/alex514 BlogIcon 토마스 2010.07.06 13:41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올레길 같은데는 등산화 보다는 운동화가 더 좋아요..ㅎㅎ

  17. Favicon of http://worldoflachesis.tistory.com BlogIcon Laches 2010.07.06 15:53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자전거를 탈때 쓰는 근육과 일상생활에 쓰는 근육은 다르다고 그러더군요.

    그나저나 올레길..좋으려나요?
    아마 저는 걷다가 중도에 실신할것만 같네요.
    며칠전부터 운동이란걸 시작했는데 벌써부터 근육통에 시달리고있어요. ㅜㅜ
    근육이 많이 부족하다고 근육을 한 4kg은 늘려야 정상인이랍니다...

    • Favicon of http://hermoney.tistory.com BlogIcon 허머니 hermoney 2010.07.19 09:21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정말다른가봐요

      자전거타면 금새갈길을 느릿느릿 -ㅅ-

      뭐 많이 가는게 좋은건 절대아니지만요 왠지 답답할떄도있더군요^^

      올레길가봐요 저는 꽤 좋았습니다
      저 걷는건 완전초보에요 하루종일 14km정도만걸으면되니 거리부담도없고... (그러나 저는 힘들었습니다 으하하)

  18. Favicon of http://kimboram.com BlogIcon 긍정의 힘 2010.07.06 23:55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이렇게 여행기 올려주셔서 감사해요~^^
    저도 여름 휴가계획 좀 세워봐야겠는걸요?
    아...서울만 떠난다면야 정말 소원이 없겠습니다. ;ㅁ;

  19. Favicon of http://hjyg.tistory.com BlogIcon ppsyg 2010.07.10 15:37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오오~ 제주도 올레길 다녀오셨네요!! 올레길이 그렇게 좋다면서여? 저도 가보구 싶네요ㅠ

  20. Favicon of http://www.markjuhn.com BlogIcon mark 2010.07.20 20:01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귀한 제주 휴가를 비만 맞다오다니.. 그래도 한라산 올랐으니 됐네요. 저도 3박4일 제주 갔다 비만 맞고 왔답니다. 증거로 트랙백을 ㅎㅎ..

  21. Favicon of http://www.ansonsteels.com/1045-Steel.html BlogIcon 1045 steel 2011.06.29 18:15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THANKS FOR SHARE



티스토리 툴바